엠로컬럼

AI의 귀환(Return of the
Artificial Intelligence)

여기저기서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 이하 AI)이라는 말이 들려온다. TV 광고와 신문 기사를 막론하고 사람들의 일상대화에서도 AI라는 말을 쉽사리 들을 수 있다. 하지만, 지금은 일견 화려한 듯 보이는 AI에게도 아픈 과거가 있다. 연구분야로서 AI는 전설적인 다트먼스 컨퍼런스에서 1956년 처음 등장했으며, 지난 60여년동안 두 번의 붐(Boom) 시기가 있었다.

자세히보기

4차 산업혁명의 디지털 혁신을
통한 새로운 가치 창출

4차 산업혁명이 기업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미래성장 동력으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산업, 경제, 문화, 사회 전반에 걸쳐 4차 산업혁명에 직면해 있다고 할 것입니다. 4차 산업 혁명은 독일의 '생각하는 공장'의 성공을 통해 촉발되었으며, 전세계 산업 전반에 걸쳐 생산 및 관리 시스템에 큰 변화를 가져오고 있습니다.

자세히보기

IoT 서비스의 산업 분야
도입에 즈음하여

IoT(사물인터넷)는 인간의 조작이 개입되지 않고 사물에 센서를 부착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인터넷으로 주고 받는 기술을 의미한다. IoT는 초기 기기간 통신에서 IoST(Internet of Small Things: 소물 인터넷), AtO(All to One: 만물제어)으로 확장되어 가고 있다. 주변에서 흔히 보고 쓰는 사물 대부분이 인터넷으로 연결돼 서로 정보를 주고받게 되는 IoT의 시대가 열리고 있다.

자세히보기

데이터 활용의 시작,
웹 데이터 그리드

“구슬도 꿰어야 보배다”라는 말이 있듯, 데이터도 정제하고 분석하고, 누구나 이해할 수 있도록 시각화하는 과정이 있어야 비로소 의미가 있다. 2000년대 초에 웹의 급속한 성장으로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데이터 저장 장치와 CPU 기술이 생성되는 데이타를 분석하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하였으며, 이를 데이터 확장성 위기(data scalability crisis)라고 부른다. 데이터 확장성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저장 장치 기술, CPU 기술, 빅데이터 처리 소프트웨어 기술이 발전되어 왔으며, 10여년간의 기술개발로 빅데이터를 처리하기 위한 플랫폼 기술들은 성숙기로 접어들고 있다

자세히보기

4차 산업혁명의 준비는
데이터관리에서 부터...

MDM(Master Data Management)과 DQ(Data Quality)의 개념이 시장에 등장한 것도 벌써 10년 전의 일이다. 국내에서는 90년대 후반부터 데이터 관리에 대한 필요성과 중요성을 인식하기 시작했다. 그 당시 시스템 도입의 선도적인 기업 일부는 현재와 같은 체계는 아니지만, MDM과 유사한 시스템을 적용하고 핵심 데이터에 대한 관리를 전담하는 조직을 운영하기 시작했다.

자세히보기

빅데이터 시대에
MDM의 중요성

"당신은 600억을 어디에 썻습니까....." 최근 국내 모업체의 Spend 분석결과의 일부이다. 위 도표에 적혀있는 숫자의 단위는 '억' 이다. 차트를 보면 이 회사는 '비어있음'이라는 대분류로 600억의 매입금이 발생했다. 그러니 이 차트만 가지고 앞으로 이 회사가 급성장한 1위 산업군인 '반도체'와 2위 '비어있음'이라는 산업군을 주력으로 무언가를 해야한다고 보고 할 수 있을까?

자세히보기

엔터프라이즈 솔루션의
UX/UI 디자인

최근 IT업계는 기술의 발달로 솔루션의 UX/UI 측면에서 다양화와 차별화를 모색해야 하는 시점이 되었기에 필연적으로 기술의 변화가 급격해지고 사용자의 Needs를 충족하여 고객의 로열티를 끌어낼 수 있는 서비스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보다 나은 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방법론들이 대두 및 발전하고 있으며, 그 중심에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이 있습니다.

자세히보기

비용절감의 숨겨진 포인트,
간접구매영역

일반적으로 기업의 구매활동은 직접구매와 간접구매로 나눌 수 있습니다. 직접구매란 재판매를 목적으로 원재료와 부품을 구매하는 것으로 회계계정으로는 원재료비용으로 분개되는 비용을 말합니다. 일반 제조업의 경우 원료, 반제품 또는 부품을 구매하여 여기에 부가가치를 부여하는 공정을 추가하여 제품화하여 출하를 하게 됩니다. 이때 매출에 포함되는 제품의 부속물에 해당하는 물품의 구매는 정기적/안정적인 거래선을 구축하는 경향이 있으며 따라서 협력업체와의 관계관리를 중요시합니다. 일정 규모 이상의 기업들은 대부분 직접구매를 위한 별도의 구매팀을 두어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자세히보기

클라우드 서비스로의
시장변화

급변하는 오늘날의 디지털 경제에서 기업은 비즈니스 노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혁신을 채택하는 것을 면밀히 고려하고 있습니다. 오늘날, 소위 디지털 시대에서 클라우드는 회사의 미래 성장 및 지속 가능성을 주도하는 핵심 기술 중 하나입니다. 글로벌 수준에서 조달은 클라우드 채택의 증가에 영향을 받아 그 효과를 얻고 있습니다.

자세히보기